자동차보험료, 올바르게 비교하여 선택하세요.

보험팁

저는 마라톤을 해보지 않았지만 제 친구가 하프 마라톤을 자주 합니다.
물어보지도 않는데 계속 마라톤 한다고 사진을 찍어 보냅니다.
저는 딱히 관심이 가지는 않지만 그래도 성의상 몇마디 덧붙입니다.


올림픽 종목에서 마라톤을 종종 보기는 하는데 무슨 재미로 하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마라톤이 몸에는 좋겠지만 마냥 뛰기만 하는거라 보는 재미가 하나도 없습니다.
그래도 완주를 하고나면 그 희열이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흔히 마라톤은 기록을 위한 스포츠가 아니라 완주를 하는 자기 자신과의 싸움이라고 하니 말입니다.
저도 다음에는 마라톤에 참가해서 완주를 꼭 해보고 싶습니다.


보험업계는 새 보험 국제회계기준인 IFRS17도입에 대비하여 자본확충을 위해 직원을 줄이고 있습니다.

중소형 보험사가 많이 줄었는데 KDB생명은 지난해 6월 894명이던 직원 수가 올 1분기에는 614명으로 줄어들었습니다.

현대라이프생명도 지난해 549명에서 288명으로 줄었고 대형보험사인 삼성화재에서도 71명이 줄어들었습니다.

중소형 생보사들은 영업실적 부진이 심하고 지급여력비율 하락 등으로 경영위기에서 벗어나려 합니다.
이를 위해 대규모 명예퇴직을 통한 인력감축을 하기도 했습니다.

 

KDB생명은 240여 명의 희망퇴직은 단행하고 영업지점을 축소했습니다.
현대라이프생명과 흥국생명은 점포 축소, 인력재배치로 구조조정을 시행하였습니다.

이러한 방법들로 자본을 확충하고 있지만, 금융감독 당국이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 호응할 것을 주문한 것이 문제입니다.


또한, 금융위원장은 간담회 자리에서 올해 2,900명의 신규채용 계획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지방선거 이후로 보험업계에 청년일자리 창출 주문이 물밀 듯이 밀려오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IFRS17과 신지급여력제도 도입으로 자본확충에 나서야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 자동차보험종류 관리자 2019.08.20 49
33 첫자동차보험 관리자 2019.08.20 83
32 신규자동차보험 관리자 2019.08.20 88
31 만26세자동차보험 관리자 2019.08.20 79
30 20대자동차보험료 관리자 2019.08.20 88
29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관리자 2018.11.20 201
28 자동차보험과 운전자보험의 차이점 관리자 2018.11.20 64
27 미래의 은퇴자금은 2억 8천만원이 필요, 그 내용은? 관리자 2018.10.12 28
26 동양생명 저소득층에게 수호천사 인형 선물 관리자 2018.10.09 34
25 스마트하게 보험서비스를 받으세요 관리자 2018.10.04 32
24 자동차보험의 인상이 예상되는 2018년 10월, 하지만 금융당국은 인상 제한해 관리자 2018.09.21 28
23 전동키보드 사고 증가로 인한 보험 실효성 관심 급증 관리자 2018.09.20 48
22 나에게도 숨은 보험금이 있다? 깜빡 잊고 찾지 않은 숨은보험금 찾는 방법 관리자 2018.09.19 3
21 자동차 안전장치, 장착하면 보험료 할인 관리자 2018.09.18 3
20 자동차보험 할인특약, 손해보험사간 경쟁 더욱 치열해져 관리자 2018.09.17 5
19 잦은 입원으로 수시로 보험금을 받은 모자, 결국 사기범으로 집행유예돼 관리자 2018.09.14 5
18 한 달간 찾은 숨은 보험금이 약 87억 5700만 원! 나도 혹시 숨은보험금이? 관리자 2018.09.13 1
17 TV 보험광고의 대대적인 변화! 빠른 읽기와 작은 글씨는 이제 안녕 관리자 2018.09.12 1
16 화재, 태풍 및 폭우 등 재난으로 인한 피해를 보장하는 재산종합보험 출시 관리자 2018.09.11 2
» 줄어드는 보험사 직원 수 이유는 무엇? 관리자 2018.09.10 2